CSVPA(Cambridge School of Visual & Performing Arts)는 예술 대학교답게 학생이 자신의 분야를 직접 경험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는데요.

이번에는 패션 디자이너를 꿈꾸는 2학년 학부들이 현직 디자이너인 Palmer와 Harding의 스튜디오를 방문했다고 합니다.

 

 

의상을 디자인하고 제작하는 과정을 체험하고 패션 시장을 경험하도록 하였어요. 자신만의 패션 철학, 통찰력의 정립 뿐만 아니라 예술적 영감을 받을 수 있는 유용한 자리라고 할 수 있지요.

CSVPA의 다른 소식이 궁금하다면 영국유학닷컴 페이스북 페이지를 팔로잉하세요.

[pro_ad_display_adzone id="42731"][pro_ad_display_adzone id="42733"]